육군 군수사령부, ‘부품 국산화 개발’ 전시회 개최
상태바
육군 군수사령부, ‘부품 국산화 개발’ 전시회 개최
  • 이심건 기자
  • 승인 2018년 11월 13일 19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1월 14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군수사령부는 13~16일 사령부 통합조달지원센터 상설전시장에서 ‘부품 국산화 개발’ 전시회를 갖고 있다.

부품 국산화 개발 전시회는 해외 조달 수리부속과 국내에서 규격화 되지 않은 부품을 국내 업체들이 조달할 수 있도록 수리부속의 목록과 형상, 제원 등을 공개해 방위산업에 참여할 기회를 열어주는 장이다.

전시회는 대전시 정재용 4차산업혁명운영과장과 대전테크노파크 최수만 원장, 국방기술품질원 박영수 국방벤처센터장을 비롯해 국내 1200여 업체가 초청된 가운데 성황리에 열리고 있다.

육군 군수사령부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K1전차 ‘롤러, 베어링’ 등 부품개발을 위한 부속품 70점과 지상감시레이더 ‘회로카드 조립체’ 등 정비능력개발을 위한 부속품 15점 등 총 85점의 국산화 개발 대상 품목의 견본과 기술자료를 업체들에게 공개했다.

대전시 정 4차산업혁명운영과장은 “지역 업체가 핵심기술력을 확보하여 국산화율을 높이면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이고 방위산업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면서 “앞으로 국방안보도시 육성과 지역발전을 위해 군수사령부와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심건 기자 beotkkot@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