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소방서 119다매체 신고서비스 홍보
상태바
영동소방서 119다매체 신고서비스 홍보
  • 배은식 기자
  • 승인 2018년 11월 13일 19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1월 14일 수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소방서가 각종 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어디서나, 누구든 요청할 수 있는 119다매체 신고서비스 활용 방법 홍보에 나섰다.

119다매체 신고서비스는, 스마트폰의 기능을 최대한 활용해 화재·구조·구급 등 각종 재난에 대한 신고 경로를 다양하게 구축해 외국인이나 청각장애인 등 의사소통이 어렵거나, 음성통화가 곤란한 경우에도 긴급 상황을 신고할 수 있는 서비스다. 

영상통화 신고의 경우 119를 누르고 영상으로 전화하면, 119상황실로 연결 돼 신고자의 영상과 음성이 전달되며, 음성으로 의사소통이 불가능하거나 움직이기 힘든 경우, 영상만으로 재난상황을 신고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