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아동청소년 권리증진 토론회
상태바
충주시 아동청소년 권리증진 토론회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8년 11월 13일 19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1월 14일 수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시가 아동과 청소년의 권리 증진을 도모하고 아동청소년이 행복한 충주를 만들기 위해 선진행정을 펼친다.

시는 13일 시청 탄금홀에서 '청소년이 충주를 만듭니다!'라는 주제로 아동청소년 권리증진 토론회를 가졌다. 1부 솔리언또래상담연합회와 충주시청소년참여위원회의 연구과제 발표에 이어 질의응답 시간이 이어졌으며, 2부는 아동권리에 관한 상식 도전 골든벨 퀴즈대회가 열렸다. 

이날 토론회는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청소년을 대상으로 실시한 '사이버집단따돌림 실태조사'와 '충주시 청소년의 축제 욕구 조사'에 대한 설문결과를 토대로 학교폭력 예방책과 청소년축제 발전방안 등을 논의하며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시는 아동과 청소년의 눈높이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아동친화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는 여건을 모색해간다는 방침이다. 솔리언또래상담연합회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총 1623명의 온·오프라인 설문으로 사이버 집단 따돌림에 관한 실태를 조사했다.

또, 충주시청소년참여위원회는 청소년의 문화와 체험에 대한 욕구는 커져가고 있지만, 청소년이 주체적으로 참여하는 기회가 부족한 부분을 고민해 충주시 청소년의 축제 욕구를 조사했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