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연극의 메카 당진, 또 한번 들썩…
상태바
충남 연극의 메카 당진, 또 한번 들썩…
  • 인택진 기자
  • 승인 2018년 11월 06일 16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1월 07일 수요일
  • 2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문화재단과 당진시 대표극단 '극단 당진'이 공동 주최하는 제3회 당진 연극제가 오는 9일 개막해 19일까지 당진문예의전당에서 이어진다.

올해 연극제의 시작을 알리는 첫 공연은 오는 10일 충남 당진의 류희만 연출의 '그날'이다. 이후 공연은 △11일 광주의 '숨바꼭질' △12일 대구 '백마 타고 오는 초인이 있어' △13일 부산 '뿔' △14일 전남 광양 '다시라기' △15일 충북 청주 '달나라 연속극' △16일 전북 전주 '혈맥' △17일 울산 '나는 각설이로소이다’ △18일 강원도 원주 ‘풍경A' △19일 대전 '내 사랑 하이옌' 순으로 이어진다.

이번 연극제의 공연 관람료는 공연별로 1만원이며, 전 작품을 예매할 경우 5만원에 관람할 수 있고, 티켓 예매 및 문의는 당진문화재단(☎041-350-2911)으로 하면 된다.

한편 2011년 창단한 극단 당진은 경험이 풍부한 전문 배우와 스텝 등 회원의 90% 이상이 지역 연극인과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매년 10작품 이상 80여회의 공연을 소화하면서 당진을 충남지역 연극의 메카로 성장시키는데 큰 기여를 했다.

당진=인택진 기자 intj469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