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연이틀 급락…WTI 70달러 '턱걸이'
상태바
국제유가, 연이틀 급락…WTI 70달러 '턱걸이'
  • 연합뉴스
  • 승인 2018년 10월 12일 08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12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로이터=연합뉴스]
▲ [로이터=연합뉴스]
국제유가, 연이틀 급락…WTI 70달러 '턱걸이'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국제유가가 이틀 연속으로 급락세를 이어갔다.

1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2.20달러(3.0%) 하락한 70.9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선물거래소(ICE)의 12월물 브렌트유는 오후 4시 20분 현재 배럴당 2.93달러(3.53%) 내린 80.16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국 증시가 이틀째 급락하면서 '위험자산'인 원유에 대한 투자심리가 동반 위축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국제금값은 큰 폭으로 올랐다.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34.20달러(2.9%) 상승한 1,227.6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금융시장의 불안정성이 커지면서 '안전자산'인 금으로 투자심리가 쏠렸다는 분석이 나온다.

ju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