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주사~화북지구 차량 탁송 서비스
상태바
법주사~화북지구 차량 탁송 서비스
  • 조성현 기자
  • 승인 2018년 10월 11일 19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12일 금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량을 이용한 탐방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속리산 법주사지구~화북지구 양방향 차량 탁송 서비스가 운영된다. 국립공원관리공단 속리산사무소는 법주사지구~화북지구 양방향 간 차량 탁송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속리산 천왕봉·문장대에 오르는 코스는 법주사(충북 보은)지구와 화북(경북 상주)지구에서 시작된다.

하지만 두 곳이 속리산을 사이에 두고 정반대 방향에 위치해 승용차를 이용할 경우 종주를 포기하고 출발지로 되돌아가는 원포인트 등산을 해야 한다. 속리산 사무소는 이 같은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역 민간업체와 협력해 법주사~화북 간 차량 탁송 서비스를 시범운영 하기로 했다.

이 서비스는 모바일 카카오톡에서 ‘속리산 탁송’을 검색해 친구 추가 후 상담·사전예약으로 이용할 수 있다.

승용차만 이용(오전 9시~오후 6시)할 수 있다. 이용요금은 4만5000원(주차장 이용 시 주차요금은 탐방객 직접 납부)이다. 요금을 계좌 이체한 뒤 탐방지원센터에 자동차 열쇠를 맡기는 방식도 가능하다.

속리산사무소 관계자는 “차량 탁송의 운영성과에 따라 법주사~장각동,화양동~공림사 구간 등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성현 기자 jsh9001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