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김치·주먹밥 나누기’ 개막 특별 이벤트
상태바
‘사랑의 김치·주먹밥 나누기’ 개막 특별 이벤트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8년 10월 08일 19시 56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09일 화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6회 아줌마대축제]
행사장서 직접 만들어… 소외계층 전달
대전 5개구 자원봉사자·내빈들 참여

▲ 지난해 아줌마대축제 사랑의 김치 나누기 행사. 정재훈기자 jprime@cctoday.co.kr
제16회 아줌마대축제 개막일인 오는 12일 오전 10시30분에는 개막특별이벤트로 '사랑의 김치·주먹밥 나누기' 행사가 펼쳐진다.

대전노은농수산물시장에 마련된 특설무대에서 진행될 '사랑의 김치·주먹밥 나누기' 행사는 즉석에서 담은 김치를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무료로 전달함으로써 시민들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게 된다.

대전지역 5개구에서 모인 자원봉사자들과 MG탄동새마을금고 봉사회원들은 올해도 어김없이 실력발휘에 나선다.

각자 절인 김치를 맛깔스럽게 버무려 즉석에서 맛을 평가하는 등 보이지 않게 벌이는 치열한 경연도 볼거리 중 하나다.

이날 '사랑의 김치·주먹밥 나누기'에는 김도훈 충청투데이 사장을 비롯해 개막행사에 초청된 허태정 대전시장,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자치단체장, VIP내빈 등 20여명의 각계각층 내빈들은 직접 앞치마를 두르고 김치담그기에 동참한다.

이번 김치나누기 행사에서는 한성김치가 2.5t가량의 배추와 양념을 지원했으며, 대한민국 김치명장 1호인 김순자 씨의 김치담그기 시범도 이어질 예정이다.

한편 행사 후 현장에서 담근 김치들은 대전시자원봉사연합회 회원들이 대전·충남 지역 내 독거노인과 소년소녀가장 등 소외계층과 복지단체, 보육시설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