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첨단녹색국방산단 조성 추진
상태바
계룡시, 첨단녹색국방산단 조성 추진
  • 김흥준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2일 16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3일 목요일
  • 1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홍묵 시장 '민주당 충남예산정책협의회'서 건의… 250억 들여 2025년까지 조성사업 마무리

계룡시에 첨단녹색국방산단지가 조성돼 저탄소 녹색도시 및 안정적 지역경제 산업기반이 조성될 전망이다.

시는 계룡 제1·2산업단지와 연계한 두마면 일원 사업부지 15만㎡에 25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공영개발 방식으로 첨단녹색국방산업단지를 추진할 예정이며, 내년 상반기 타당성조사 용역을 통해 5월경 충남개발공사에서 시행토록 의뢰, 2025년까지 산업단지 조성을 마무리 하겠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 최홍묵 시장은 지난 10일 충남도청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충남예산 정책협의회'에 참석, 계룡시 첨단녹색국방산업단지 조성을 건의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양승조 충남도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협의회는 2019년 정부예산확보 및 지방자치 강화 방안 마련을 위해 도정 현안 보고, 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최 시장은 “대통령, 도지사 공약사항이었던 논산·계룡 국방산업단지가 최근 논산 연무지역으로 선정됨에 따라 계룡시민의 실망감과 상실감이 크다”고 지적하면서 3군 본부가 위치하고 대전 국방과학연구소, 군수사령부 등이 인접한 계룡시의 지리적 이점을 살려 국방산업단지 조성 시 국방관련 교육, 연구시설 등의 분야와 도지사 공약사항인 육군사관학교 이전은 계룡시에 유치 해 줄 것을 건의했다. 계룡=김흥준 기자 khj50096@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