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사업 추진
상태바
태안군,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사업 추진
  • 박기명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03일 19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04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군이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노후된 경유차에 대해 조기폐차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총 사업비 1억 6080만 원을 투입, 2018년도 노후 경유차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오는 11일부터 10월 5일까지 사업 신청을 받는다.

이번 조기폐차 지원 사업은 노후 경유차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및 질소산화물 등 유해성이 높은 대기오염물질을 줄여 대기질을 개선하기 위한 것으로 대상 차량은 최종 소유자의 소유기간이 6개월 이상인 2005년 12월 31일 이전 제작 경유차량으로 태안군에 6개월 이상 연속해 현재까지 등록돼 있어야 한다.

또 자동차 정기검사를 받은 운행 가능 차량이어야 하며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 또는 저공해 엔진 개조 이력이 없어야 한다.

조기폐차 보조금은 차종 및 연식에 따라 조기폐차 지원사업 대행기관인 (사)한국자동차환경협회가 산정한 차량 기준가액을 기준으로 지원된다.

군은 2016년부터 사업 추진에 나서 2년간 총 272대의 경유차에 조기폐차 보조금을 지급한 바 있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