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어린이집 보육교사 차량에 치여 남아 사고사
상태바
당진 어린이집 보육교사 차량에 치여 남아 사고사
  • 윤지수 기자
  • 승인 2018년 08월 26일 18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8월 27일 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살짜리 남자아이가 보육교사 차량에 치여 병원으로 옮겼지만 끝내 숨졌다. 충남 당진경찰서는 26일 어린이집 원생을 자신의 차로 치어 숨지게 한 혐의(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로 보육교사 A(43) 씨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24일 오전 10시50분경 당진의 한 어린이집 주차장으로 진입하던 중 B(3) 군을 차량으로 들이받아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윤지수 기자 yjs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