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산내동 대별교 천변도로 보행난간 조성 완료
상태바
대전 동구, 산내동 대별교 천변도로 보행난간 조성 완료
  • 윤지수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23일 19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24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동구는 대별교에서 대전운전면허시험장까지 대전천 제방 도로에 보행데크 조성을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산내운전면허시험장 앞 제방도로에 보행공간이 없어 운전면허시험장을 찾는 많은 시민과 지역 주민들이 교통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됨에 따라 이를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구는 사업비 10억 원을 들여 목재 보행 난간을 설치하고 대전천 고수부지 산책로와도 연결될 수 있도록 진입 계단과 함께 천변 경치를 즐길 수 있는 전망대도 설치했다.

아울러, 대별교 도로포장정비 후 차로를 조정해 대별교 앞 삼거리 상습 정체를 해소하고, 교량 가각도 정비해 대형 차량이 손쉽게 운전면허시험장에 진출입할 수 있도록 했다.

황인호 구청장은 "이번 산내운전면허시험장 보행데크 조성으로 대별교 상습차량정체 해소, 대전천 수변경관 개선 등 성과가 있었다"면서 "무엇보다도 이곳을 찾는 시민과 인근 주민들의 불편사항이 해소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윤지수 기자 yjs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