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만 옥천군수 참전유공자회서 감사패
상태바
김영만 옥천군수 참전유공자회서 감사패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8년 02월 18일 18시 30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2월 19일 월요일
  • 16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영만 옥천군수가 대한민국 6·25 참전유공자회로부터 6·25 참전유공자에 대한 명예를 선양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14일 감사패를 받았다. 옥천군 제공

김영만 옥천군수가 대한민국 6·25 참전유공자회로부터 6·25 참전유공자에 대한 명예를 선양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14일 감사패를 받았다.

군수 집무실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박희모 대한민국 6·25 참전유공자회장을 대신해 송진원 부회장과 충북도지부 및 옥천군지회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옥천군은 국가에 공헌하고 헌신한 참전유공자에게 매월 지급해 오던 명예수당을 지난해 5월 관련 조례를 개정해 기존 8만원에서 10만원으로 인상하고, 유족인 배우자에게 주는 보훈수당도 신설해 복지향상 차원에서 월 5만원씩 지급하고 있다.

참전유공자가 사망할 경우 30만원의 위로금도 지급하고 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