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2017 범정부 불량식품 근절 식품의약품안전처장상 수상
상태바
대전 대덕구, 2017 범정부 불량식품 근절 식품의약품안전처장상 수상
  • 양승민 기자
  • 승인 2017년 12월 17일 18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7년 12월 18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대덕는 올해 식품 위해사고 사전 예방을 통한 식품안전 관리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식품의약품안전처장상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올해 불량식품 근절 업무를 적극적으로 추진한 기관을 평가했다.

그 결과 대덕구는 빈틈없는 식품안전관리체계 구축으로 부정·불량식품 근절, 구민에게 안전한 식품 제공 등 식품안전관리에 기여한 업무실적 등에 대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그동안 대덕구는 △식품제조·가공업소 위생등급제 운영 △식품안전관리기준인증 제도 운영 △식품제조·가공업소 및 식품판매업소 지도·점검 △위해식품판매차단시스템 설치 △전통시장 안전관리 △식품접객업소 지도·점검 △건강기능식품 및 다소비식품 수거·검사 등을 펼쳐왔다.

또 △부정·불량식품민원처리반 운영 △부정·불량식품 신고포상금제 △시니어감시단을 통한 허위·과대광고 피해 예방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운영 △식품안전보호구역 지정 및 관리 △식중독 예방활동 강화 등 식생활안전을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박수범 대덕구청장은 “국민의 건강과 행복한 삶 보장을 위한 식품안전 업무를 열심히 추진한 결과”라며 “구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것은 몇 번을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 중요한 업무인 만큼 앞으로도 식품안전을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민 기자 sm1004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