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에어로폴리스 2지구 본격 개발
상태바
청주 에어로폴리스 2지구 본격 개발
  • 임용우 기자
  • 승인 2017년 08월 22일 19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8월 23일 수요일
  • 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용지 100% MOU
2020년 완공 목표 추진

슬라이드뉴스3-에어로폴리스.jpg
▲ 청주공항 에어로폴리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북도(충북경제자유구역청)는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입동리·신안리 일원 32만 1000㎡ 부지의 청주에어로폴리스 2지구를 오는 2020년 12월 준공 목표로 본격 개발한다.

22일 충북도에 따르면 이달 현재 입주를 희망하는 14개 기업과 MOU를 체결한 상태로, 본격적인 개발을 위해 토지보상물건을 조사 중이며 내년 1월 협의보상을 시작해 6월 조성공사 착공에 지장이 없도록 조기 보상완료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에어로폴리스지구 개발 및 실시계획변경은 청주국제공항 복선전철노선이 확정됨에 따라 토지이용계획의 변경 사항에 대한 관계기관 사전협의를 거쳐 내년 1월 경제자유구역위원회 심의 후 5월 최종 확정할 방침이다. 또한, 입지여건 강화를 위해 총 사업비 268억원(국비 197억원, 지방비 71억원)을 투입해 진입도로, 공업용수, 폐수처리시설 등 기반시설을 2020년까지 준공 목표로 추진한다.

진입도로 건설공사는 에어로폴리스 2지구에서 지방도 511호선 용계사거리 일원까지 2.7㎞ 구간을 총 사업비 181억원을 투입해 신설할 계획으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발주한 상태이다.

아울러 공업용수공급시설과 폐수처리시설은 각 15억원과 72억원을 투입해 오는 9월과 내년 3월 설계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다.

충북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는 “청주 에어로폴리스 2지구 조성사업 재개로 지역건설 경기 활성화는 물론, 청주국제공항을 기반으로 한 항공산업 핵심거점 육성을 통한 충북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에어로폴리스가 청주국제공항 중심의 항공산업 거점 클러스터로 구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