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성훈 가족 몽골행…SBS '추블리네가 떴다' 26일 첫방송
상태바
추성훈 가족 몽골행…SBS '추블리네가 떴다' 26일 첫방송
  • 연합뉴스
  • 승인 2017년 08월 17일 23시 17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8월 17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 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가족이 출연하는 SBS TV 새 예능 프로그램이 오는 26일 첫 방송 한다.

SBS는 17일 "새 예능 프로그램 '추블리네가 떴다'에 추성훈과 아내 야노 시호, 딸 추사랑, 그리고 남매 듀오 악동뮤지션, 배우 김민준이 출연한다"며 "프로그램은 이들이 몽골로 떠나 2주간 생활하는 모습을 담는다"고 소개했다.

연출을 맡은 정순영 PD는 추성훈 가족이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후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를 하게 된 데 대해 "추성훈 부부가 내년에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사랑이에게 '새로운 경험'을 할 기회를 주고 싶어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다른 여행 프로그램과 달리 출연자들이 호텔 대신 집을 빌리고, 재래시장에서 산 재료로 요리하는 등 현지인처럼 사는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26일 저녁 6시 10분 첫 방송.lis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