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오감만족 고추축제 성공개최 준비에 만전
상태바
괴산군 오감만족 고추축제 성공개최 준비에 만전
  • 김영 기자
  • 승인 2017년 08월 16일 18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8월 17일 목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추 별별마당 등 8개 마당 구성
생산자·소비자 어울림의 장 마련
관광산업·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 지난해 열린 괴산고추축제의 고추물총대전 장면. 괴산군 제공
괴산군이 대표 축제인 '2017 괴산고추축제' 준비에 팔을 걷고 나섰다.

군은 지난 2일 서울 청계광장에서 'D-29 사전홍보이벤트'를 시작으로 '괴산고추축제 추진상황보고회'와 각종 현안업무 회의를 통해 '2017 괴산고추축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2017 괴산고추축제'는 고추와 연계한 지역문화를 토대로 주민화합을 도모하고 괴산고추 등 명품농산물과 산막이옛길, 충청도양반길 등 주요관광지 홍보를 통해 관광산업의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초점을 두고 있다.

이번 축제는 괴산고추를 소재로 고추별별마당 등 8개 마당으로 구성해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어울리는 만남의 장을 통한 오감만족형 축제로 계획됐다.

군은 군민이 주도적으로 참여하고 즐겨야 방문객에게 보다 나은 고객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판단해 이번 축제에서 '괴산군민 화합행사', 초·중·고와 중원대 및 육군학생군사학교가 참여하는 '퍼레이드 & 플레시몹', 관내 초등학생과 아빠가 함께하는 '고추캠핑요리 경연대회', 청소년들의 끼를 펼칠 수 있는 '청소년 페스티벌', 새롭게 부활한 우리시대의 임꺽정을 찾는 '괴산임꺽정 선발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또한 교통·주차·자원봉사 등 행사운영에 군민이 직접 참여하도록 하고 고추직판장내 방앗간 2개소 및 쉼터를 운영하는 등 소비자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영세농가의 농산물 판매장인 읍면장터를 마련한다. 또한 전년과 달리 '괴산 장수밥상', '고추음식 판매존', '아시아 핫 푸드존', '고추피자&소시지 체험' 등 색다른 먹거리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장재영 괴산축제위원장은 "우리군은 충북도 지역축제를 선도하는 지자체로써 군민의 역량을 결집해 '2017 괴산고추축제'가 관람객 중심의 한 단계 수준이 향상된 우수축제로 도약하는 계기가 되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7 괴산고추축제'는 이달 31일부터 9월 3일까지 4일간 괴산군청 앞 광장에서 열린다. 괴산=김영 기자 ky5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