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일부패 늦추는 기술 개발…KAIST 친환경 나노코팅 기법
상태바
과일부패 늦추는 기술 개발…KAIST 친환경 나노코팅 기법
  • 홍서윤 기자
  • 승인 2017년 08월 10일 20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8월 11일 금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패와 변형이 쉬운 농산물을 오래 보존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이 개발됐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화학과 최인성 교수 연구팀이 친환경 나노코팅 기법을 이용해 과일 부패 기간을 늦출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기술은 식물 기반의 폴리페놀 물질을 이용해 코팅 시료의 종류에 관계없이 사용할 수 있는 범용 스프레이 나노코팅기술이다. 연구팀이 개발한 스프레이 코팅 기술은 코팅 시간이 5초 이내로 짧고 원하는 영역에만 선택적 코팅이 가능하다.

연구팀은 개발된 나노코팅기술을 과일 표면에 적용한 결과 코팅된 귤과 딸기는 나노코팅의 항균성 덕분에 귤의 경우 28일 이후, 딸기는 58시간 이후에도 그 모양과 품질을 유지하는 것을 관찰했다. 코팅되지 않은 귤과 딸기는 박테리아 및 곰팡이균의 번식으로 부패 및 변형이 일어났다.

연구팀은 금속표면은 물론 플라스틱과 유리 및 섬유시료에 이르기까지 손쉬운 나노코팅이 가능함을 밝혔다. 홍서윤 기자 classic@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