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범 대전 대덕구청장 주문 “區차원 미세먼지 대비책 세워야”
상태바
박수범 대전 대덕구청장 주문 “區차원 미세먼지 대비책 세워야”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7년 05월 22일 19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5월 23일 화요일
  • 1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ntitled-1.jpg
박수범 대전 대덕구청장이 미세먼지에 대응한 측정기 설치 등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구 차원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22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박 청장은 “미세먼지 대책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지자체 차원 대책마련에는 예산과 재정적 한계가 있다”며 “하지만 주민생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선제적이고 종합적인 대비책을 마련하고자 하는 행정적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2곳의 대형 산업단지가 있는 대덕구는 그 중요성이나 심각성이 다른 지역에 비해 더욱 심각한 지역”이라며 “정부나 대전시에 미세먼지 측정소 설치를 요청해 주민들이 사전에 미세먼지 발생에 대해 대비할 수 있게 해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공사장 진출입 차량에 대한 지도나 운행차량 배출가스 단속 강화, 사업장 청정연료 사용 유도, 불법 소각행위 단속, 자동차 함께 타기 운동 전개 등 구체적인 미세먼지 발생 예방대책도 중요할 것”이라며 관련 부서의 적극적 대응도 당부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