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의자]오현균 국민연금 대전충청지사장
상태바
[새의자]오현균 국민연금 대전충청지사장
  • 최일 기자
  • 승인 2003년 02월 05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3년 02월 05일 수요일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현균 지사장
국민연금관리공단 초대 대전·충청지역 관할지사장으로 취임한 오현균(吳賢均·52) 신임 지사장은 "고객만족서비스 제고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명실상부 지역 주민들로부터 신뢰받는 사회보장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9개 지사를 관할하게 된 오 지사장은 "사회보장제도의 근간인 국민연금제도가 제대로 운용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한마음으로 노력하겠다"며 "언론매체를 통한 효율적인 홍보를 통해 지역민에게 가까이 다가서는 지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오 지사장은 충북 청원 출신으로 대전상고와 청주대 법학과를 졸업한 후 ROTC 국회입법보좌관을 거쳐 지난 87년 10월 국민연금관리공단 창단 멤버로 몸담은 이래 부속실장, 충주·부천·진주·청주지사장 등을 역임했다.

업무 추진력이 뛰어나다는 평을 받고 있는 오 지사장은 부인 이명순(51)씨와의 사이에 2남을 두고 있으며 취미는 독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