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숙원사업’ 추경 1500억원 확정
상태바
공주시 ‘숙원사업’ 추경 1500억원 확정
  • 오정환 기자
  • 승인 2017년 04월 23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4월 24일 월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계획도로·한옥지원 사업 등 편성

공주시는 지난 18일 당초예산 대비 1500억원 증가한 7060억원 규모의 2017년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을 의회에서 승인받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예산 재원은 지방교부세 630억원, 국(도)비 340억원, 전년도 예산절감분 300억원 등 총 1500억원이며, 지방교부세 중 보통교부세는 전년 대비 450억원을 추가 확보해 충남 시·군중 가장 많은 금액을 확보했다.

이는 공주시 공무원의 인건비·경상비 절감과 철저한 예산 관리를 통해 이룬 성과로 공주시 역대 최고액이기도 하다.

이번 추경은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장기간 주민들이 숙원해 왔던 사업에 집중 편성했으며 주요사업으로는 도시계획도로, 농어촌도로 개설 등 편리한 도로망 구축에 580억원, 한옥지원 사업 등 관광자원 개발에 200억원, 못자리 상토지원 등 농업분야에 200억원, 읍면동 생활불편 주민숙원사업 해소에 100억원, 노인일자리 사업 등 사회복지 분야 52억원 등이다.

오시덕 시장은 “이번 추경예산은 경로당 신축보수, 마을안길, 농로포장 등 시민생활불편 해소 사업을 빠짐없이 조사하여 꼼꼼히 예산에 반영했으며, 시 발전을 위한 개발사업과 관광·농업 등 분야에 중점을 뒀다"며 "앞으로 시민의 삶의 질을 높여 행복한 공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주=오정환 기자 jhoh5882@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