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주 공무원 ‘내포신도시 주말농장’ 호응

28일까지 2만㎡ 면적 분양 신청

전홍표 기자 dream7@cctoday.co.kr 2016년 03월 22일 화요일 제8면     승인시간 : 2016년 03월 21일 20시 28분
충남도는 21일부터 내포신도시 주민과 이주 기관 공무원을 대상으로 주말농장 분양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내포신도시 주말농장은 2013년 이주 기관 공무원의 조기 정착 등을 돕기 위해 시작했으나 호응도가 높아 이주 기관 직원과 주민까지 범위를 넓혔다. 주말농장은 특히 시행사인 LH와 충남개발공사가 토지를 공급하고 도청이전주민생계조합이 운영을 돕고 있다.

올해 분양 위치는 지난해와 같은 용봉산 기슭 및 효성아파트 인근 2곳으로 총 분양면적은 지난해보다 6000㎡가 늘어난 2만㎡이다.

분양 신청은 오는 28일까지 내포신도시 주말농장 담당자에게 이메일(redpig3@korea.kr)을 보내거나 아파트(극동, 롯데, 효성) 관리사무소에서 하면 된다.

도는 내포신도시 주민에게 골고루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가족 당 분양면적을 20㎡ 이내로 제한하고 신청자가 많을 경우에는 추첨을 진행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내포신도시 주말농장은 가족과 이웃의 대화의 공간이자, 원주민과 이주민이 화합하고 정을 나눌 수 있는 곳"이라며 "내포신도시 주민이 늘고 주말농장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벌써부터 문의전화가 쇄도하고 있다"고 신청을 서둘러 줄 것을 당부했다.

전홍표 기자 dream7@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