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괴산군수] 임각수 41.2%-송인헌 39.4% 박빙

[6·4 지방선거 민심리포트-괴산군수]
임, 인물·자질·정책 높은 평가
송, 20~30대 선호 정당 강점

특별취재반 cctoday@cctoday.co.kr 2014년 05월 27일 화요일 제2면     승인시간 : 2014년 05월 27일 00시 53분

   
 
괴산군수 후보 지지도 여론조사 결과 3선 도전에 나선 임각수(66) 후보가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충청투데이가 실시한 이번 여론조사에서 무소속 임 후보는 41.2%의 지지를 얻어 새누리당 송인헌(58) 후보가 얻은 39.4%를 근소한 차이로 따돌렸다. 무소속 김춘묵(54) 후보는 7.1%, 노광렬(64) 후보는 2.3%로 그 뒤를 따랐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도 10%에 달했다.

연령별로 보면 임 후보는 60대(45.9%)에서, 송 후보는 20~30대(44.5%)와 50대(44.4%)에서 높은 지지를 얻었다.

성별로는 남성의 경우 임각수 43.5%, 송인헌 40.7%, 김춘묵 5.4% , 노광열 1.8% 순이었다. 여성은 임각수 38.8%, 송인헌 38.1%, 김춘묵 8.8%, 노광열 1.8%의 지지를 각각 얻었다.

선거구별로는 괴산읍, 칠성면, 문광면, 소수면이 있는 가선거구에서 송 후보가 43.5%를 얻어 임 후보(35.6%), 김 후보(7.8%), 노 후보(3.0%)를 앞섰다.

반면 나선거구와 다선거구에서는 임 후보가 선두를 지켰다. 정당지지도는 새누리당 60.4%, 새정치민주연합 17.9%, 통합진보당 1.0%, 정의당 0.0% 순으로 조사됐다. 임 후보는 인물과 자질(50.1%), 정책과 공약(37%) 등에서 높은 점수를 얻은 반면 송 후보는 소속정당(55.4%)이 강점인 것으로 조사됐다.

선거특별취재단




▲범례 △조사대상= 괴산군 선거구 지역 거주 19세 이상 남·여 △표본크기= 유효표본수 500명 △응답률=7.28%(접촉표본수 6864명)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4.38%p △조사방법= 유선전화 ARS 전화조사 △조사일시= 5월 22일~24일 오후 4시~10시 △조사기관=모노리서치.

이번 여론조사는 6·4 지방선거를 일주일 가량 앞두고 유권자들에게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다각적인 측면에서 진행됐다.

△대전 : 대전시장과 대전교육감 여론조사는 총 2021샘플로 유선전화 80%, 무선전화 20%를 반영해 조사가 실시됐다. 유선은 자동응답전화조사·RDD로, 무선 DB 방식으로 했다. 응답률은 4.1%였다.

대전시장과 대전교육감 여론조사와 별개로 진행된 5개 기초단체장 후보 여론조사는 자동응답전화조사/유선전화/RDD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동구 2.8%, 중구 2.3%, 서구 2.9%, 유성구 2.2%, 대덕구 2.2%였다.

△세종 : 세종시장과 세종시교육감 여론조사는 자동응답전화조사/유선전화/RDD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6.3%였다.

△충남 : 충남지사와 충남교육감 여론조사는 총 3022샘플로 유선전화 80%, 무선전화 20%를 반영해 조사가 실시됐다. 유선은 자동응답전화조사·RDD으로, 무선 DB 방식으로 했다. 응답률은 5.5%였다.

충남지사와 충남교육감 여론조사와 별개로 진행된 15개 기초단체장 후보 여론조사는 자동응답전화조사/유선전화/RDD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당진 4.8%, 부여 10.3%, 금산 5.7%, 아산 4.7%, 홍성 6.9%, 계룡 3.3%, 공주 5.6%, 논산 4.8%, 태안 8%, 청양 15.7%, 예산 7.5%, 서천 9.4%, 서산 5.4%, 보령 8.2%, 천안 4.1%였다.

△충북 : 여론조사는 자동응답전화조사/유선전화/RDD 방식으로 진행됐다. 충북도지사와 충북교육감의 응답률은 5.78%였다. 청주는 5.4%, 충주는 4.93%, 진천은 6.8%, 괴산 7.28%, 단양 5.82%, 보은 5.37%, 영동 6.05%, 옥천 6.49%, 음성 4.89%, 제천 6.06%, 증평 5.83%였다.

대전과 충남, 세종지역 여론조사는 리얼미터에 의뢰해 진행됐다. 충북은 모노리서치에 의뢰해 진행했다. 통계보정은 국가인구통계에 따른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2014년 4월말 현재 안전행정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기준으로 했다. 이밖에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여론조사 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