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중부권 통합의학센터 수안보서 ‘첫 삽’

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 2019년 04월 16일 화요일 제18면     승인시간 : 2019년 04월 15일 18시 14분

기공식 가져 … 사업비 283억 투입
지상 3층 140병상 2020년 준공
환자에 효과적 맞춤형 치료 제공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충주시가 15일 중부권 통합의학센터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간다.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는 총사업비 283억원을 투입해 수안보면 안보리 592-13번지(구 수안보야구장)에 부지 2만 6970㎡, 시설면적 8718㎡, 지상 3층, 140병상(진료30, 치유센터 110) 규모로 2020년 하반기까지 완공할 예정이다.

이날 기공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 이종배 국회의원, 허영옥 충주시의회의장, 보건복지부 관계관, 도 관계자 및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는 선도적 통합 의료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고 진료, 교육, 연구가 복합된 통합의료체계를 구축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서양의학과 한의학, 대체의학의 장점을 접목한 새로운 치료법을 연구하고 관련 치료 서비스를 제공해 중부권 시민들의 건강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길형 시장은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를 통해 환자에게 보다 효과적인 맞춤형 치료가 가능해질 것"이라며 "이종배 국회의원의 국비 확보 등 전폭적인 지원으로 설립되는 중부권 통합의학센터로 인해 수안보지역 발전 및 관광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공식에 참석한 이종배 의원은 축사를 통해 "새롭고 차별화된 의료시설로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하게 되면 수안보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