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종시교육청, 수습교사 학교 배치 정책 추진

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 2019년 03월 13일 수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3월 12일 20시 04분
[충청투데이 강대묵 기자] 세종시교육청은 배움 중심 학교환경 구축과 학교와 지역의 교육력 강화를 위해 올해 1월 1일 신설한 남부학교지원센터(센터장 최복락)에서 학생의 학습권을 보장하고 교원의 근무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수습교사 학교 배치 정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수습교사 학교 배치 정책은 올해부터 교사의 결근사유(2일 이상 5일 이하의 연가·병가·특별휴가·장기출장) 발생으로 학교의 수업 공백이 발생할 경우 수습교사를 학교에 긴급 배치해 수업을 지원하는 정책이다.

남부학교지원센터에서는 이를 위해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초등 수습교사들을 대상으로 학교현장 적응능력 향상을 위한 연수를 실시했다. 올해 단기 수업을 지원하는 수습교사는 총 8명(동지역 6명, 읍·면지역 2명)으로 임용시험을 최종 합격한 후 임용대기 중인 예비교사로 구성됐다.

이틀간 수습교사들은 다정초와 새움초를 방문해 △학교에서의 단기수업 지원의 의미와 수습교사의 역할 △수습교사는 이렇게! △학교에서의 복무와 수습교사로서의 자세 등 선배교사들로부터 축적된 경험을 전수받고, 다양한 질문과 답변을 통해 교직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세종시교육청은 이번 연수를 통해 수습교사의 학생 지도 및 교과 수업에 대한 두려움을 해소하고, 선배교사와의 멘토링을 형성해 지속적인 피드백을 이어감으로써 수습교사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교진 교육감은 “올해 처음으로 수습교사 학교 배치 정책을 추진함으로써 교육과정 운영의 안정성 확보를 위한 교원 인력의 효율적 운용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세종=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