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0,000,000,000원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 2019년 02월 22일 금요일 제2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21일 19시 09분
넥슨,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 후원액
총 건립비 447억, 사업계획 확대
민·관 협력 ‘장애아동정책’ 탄력


▲ 대전시는 21일 대전시청 중회의실에서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정주 NXC대표,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 최초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대전시 제공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전국 최초로 건립되는 대전시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사업이 넥슨(NEXON)의 통 큰 기부로 탄력을 받게 됐다.

21일 시에 따르면 이날 중회의실에서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정주 NXC대표,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 최초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시는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이후에도 운영사항 자문 등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어린이 전문재활의료 서비스의 조기 안정화에 노력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넥슨재단은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로 건립비로 100억원을 4년간 나눠 후원한다. 시는 후원받은 금액을 포함한 건립비 447억원으로 당초보다 규모가 확대된 지하 2층~지상 5층(연면적 1만 8142㎡)의 어린이재활병원을 서구 관저동 567-10번지 일원에 건립하게 된다.

넥슨의 기부금 후원으로 병원 시설이 전체적으로 확대된다. 장애아동의 특수교육을 위한 교실과 체육관, 돌봄을 위한 각종 프로그램실과 강당, 장애아동과 비장애아동이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어린이도서관과 무장애놀이터 조성 등 어린이재활병원만의 특화된 설계가 가능할 전망이다.

시는 병원 지상 주차장을 전면 지하에 조성해 장애아동과 가족의 이동편의와 접근성을 최대한 높이고, 부지 전체를 차가 없는 공원으로 조성해 아이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로써 시는 변경된 사업비에 맞춰 건립계획을 수정해 복지부에 제출하고, 이미 승인된 공유재산심의와 중앙투자심사 또한 변경된 내용을 반영해 재추진할 예정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그간 넥슨재단이 보여준 사회공헌활동을 매우 높이 평가한다”며 “시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사업에 대한 넥슨의 통 큰 후원은 민·관이 함께하는 장애아동정책의 커다란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2월 설립된 넥슨재단은 'From a CHILD'를 가치로 IT와 문화, 놀이 그리고 건강의 영역에서 미래세대를 위해 넥슨 작은책방,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넥슨 컴퓨터박물관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해 오고 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