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성군, 논 타작물 재배지원 ‘휴경 논’ 확대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2019년 02월 22일 금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21일 19시 09분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은 쌀값 안정과 타 식량작물의 자급률 제고를 위해 실시하고 있는 ‘논 타작물 재배 지원 사업’이 올해부터 휴경 농지에도 확대된다고 밝혔다.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은 쌀의 수급량 조정을 통해 쌀값의 안정화를 도모하기 위해 2년 한시사업으로 지난해 처음 실시됐다. 이 사업에 따라 올해 쌀값이 한가마(80㎏)당 19만 3500원으로 2017년도에 비해 약 26.3% 인상되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는 사업이 확대돼 지난해 보다 조사료는 1㏊당 30만원, 콩은 45만원 지원금이 인상됐으며(1㏊당 조사료 430만원, 일반작물 340만원, 콩 325만원, 휴경 280만원)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개년 중 1회 이상 벼 재배 사실이 확인되는 농업인의 경우 휴경 농지도 사업 참여가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당장 논을 밭으로 전환해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 쉽지는 않지만, 쌀 수급량 조정과 쌀값의 안정화를 위해 지역 농업인들이 적극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