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마을 안녕·번영 기원”…대전 중구 곳곳서 ‘민속제례행사’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9년 02월 19일 화요일 제11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18일 19시 45분
한절골 당산제 등 성황리 마쳐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마을의 안녕과 번영을 기원하는 민속제례행사가 중구 곳곳에서 열렸다.

대전 중구 대사동 한절골당산제보존회는 18일 보문오거리에 있는 시 보호수인 느티나무 제단에서 ‘2019년 한절골 당산제’를 개최했다.

한절골 당산제 보존회원과 주민 등 300여명이 함께했으며 대사동 풍물교실 회원들의 길놀이 공연을 시작으로 헌작과 재배, 소원기원, 음복의 전통민속제례로 진행됐다.

차인철 회장은 “주민의 안녕과 마을 발전을 기원하며 주민이 모두 한마음 한뜻이 될 수 있는 소중한 화합의 한마당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400년 전통의 무수동 산신제와 토제마 짐대놀이도 무수동 운람산과 유회당앞에서 열렸다. 2500여 관광객은 오곡밥과 귀밝이술 등을 맛보고, 소원을 쓴 소원지를 지름 30m 대형 달집에 매달았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