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리온 가드 한호빈, 손가락 골절로 '시즌 아웃'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2월 17일 일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17일 20시 48분
▲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15일 오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 대 고양 오리온 경기. 고양오리온 한호빈이 드리블 돌파를 하고 있다. 2018.11.15 mon@yna.co.kr
▲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15일 오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 대 고양 오리온 경기. 고양오리온 한호빈이 드리블 돌파를 하고 있다. 2018.11.15 mon@yna.co.kr
오리온 가드 한호빈, 손가락 골절로 '시즌 아웃'





(원주=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이 가드 한호빈(28·180㎝)의 손가락 골절 부상 악재를 만났다.

추일승 오리온 감독은 17일 강원도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원주 DB를 96-80으로 물리친 이후 기자회견에서 "한호빈이 손가락 골절로 인해 남은 시즌 출전이 어려울 것 같다"고 밝혔다.

한호빈은 전날 창원 LG와의 원정 경기에 15분 56초를 뛰었으나 17일 경기에는 결장했다.

한호빈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평균 6점, 1.1리바운드를 기록하며 박재현(28·183㎝)과 함께 오리온 가드진을 이끄는 선수다.

오리온은 한호빈의 부상 공백으로 인해 박재현과 김진유(25·188㎝), 외국인 선수 조쉬 에코이언(33·177.4㎝) 등으로 가드 라인을 꾸리게 됐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