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천군, 산림녹지분야 일자리 182개 만든다

노왕철 기자 no8500@cctoday.co.kr 2019년 02월 18일 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17일 19시 25분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올해 13억 원을 투입해 182개의 산림 일자리를 창출한다고 17일 밝혔다.

군은 산림보호, 산림자원, 공원녹지관리 분야 등 안정적인 산림 일자리 창출하고 취업취약계층인 저소득층과 청년실업자 등에게 제공함으로써 생계 지원과 고용 안정뿐만 아니라 산림자원 보호 등 여러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을 방침이다.

산사태 예방, 산불 예방 및 진화, 산림병해충 예찰조사 등 산림보호분야에 159명을 채용해 철저한 산불감시 및 진화 활동을 전개함으로써 산불 발생을 사전에 차단할 계획이다.

또, 산림자원 분야에는 숲 가꾸기 과정에서 생산되는 부산물을 수집해 재활용 대안을 찾는 산림 바이오매스 수집단 운영 등에 14명을 채용해 땔감을 필요로 하는 독거노인 등 취약 계층에 지원한다.

공원녹지분야의 경우 가로수 및 공원, 등산로 등에 대한 쾌적한 환경 제공을 위해 도시녹지 관리원 등 9명을 배치할 예정이며 특히, 올해 신규 사업으로 산림민원 기동처리 반을 운영해 갈수록 늘어나는 마을 입구나 경작지 주변의 지장목 제거 민원에 능동적으로 대처함으로써 군민 불편을 최소화 하고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기로 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저소득층과 청년실업자 등 취약계층에 대해 안정적인 일자리 제공하는 것은 물론 산림분야 기술교육 등을 병행 추진해서 산림전문가 양성, 산림생태계 보전, 목재자원 재활용 등 다양한 효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서천=노왕철 기자no8500@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