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3명 사망' 한화 대전공장 폭발사고 이틀째 합동 감식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2월 15일 금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15일 10시 19분
▲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14일 오전 폭발사고가 발생해 사상자가 발생한 대전 유성구 한화 대전공장에서 119구급차량이 줄지어 나오고 있다.
▲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14일 오전 폭발사고가 발생해 사상자가 발생한 대전 유성구 한화 대전공장에서 119구급차량이 줄지어 나오고 있다.
'3명 사망' 한화 대전공장 폭발사고 이틀째 합동 감식

(대전=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근로자 3명이 숨진 한화 대전공장 폭발 사고 원인을 밝히기 위한 합동 감식이 15일 현장에서 진행됐다.

전날에 이어 이틀째다.

이 사고를 수사 중인 대전지방경찰청 합동수사본부는 이날 오전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 대전공장 폭발사고 현장에서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합동 감식을 진행했다.

합동감식반은 폭발사고가 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한화 대전공장 70동 추진체 이형공실 내부를 집중적으로 살폈다.

이형공실은 추진체에서 추진제(연료)를 분리하는 작업을 하는 곳이다.

경찰은 전날 진행한 감식 결과 로켓 추진체에서 추진제를 분리하는 이형 작업 준비공정 중 폭발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았다.

김연수 대전지방경찰청 강력계장은 전날 브리핑에서 "사고 현장에 있던 4개의 추진체 가운데 오른쪽 뒤편에 장착된 추진체가 처음 폭발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근로자들이 매뉴얼에 따라 작업을 했는지 등을 비롯해 이형공실 내부에 장착된 각종 설비가 제대로 작동됐는지 등을 따져볼 방침이다.

공장 측으로부터 추진체에 장약된 물질 성분, 충전제, 경화제, 충격 감도 등에 대한 자료도 넘겨받아 분석할 예정이다.

또 정확한 사고 원인 분석을 위해 소방당국 및 산업안전관리공단, 행정안전부 재난조사과 등과도 협조할 계획이다.

jkhan@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