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주말극장가] '극한직업', 1천400만명 눈앞…'아바타' 넘는다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2월 15일 금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15일 10시 16분
▲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14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점에서 열린 영화 '극한직업' 흥행 감사 행사에서 감독과 배우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이병헌, 공명, 류승룡, 이동휘, 진선규. 2019.2.14 jin90@yna.co.kr
▲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14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점에서 열린 영화 '극한직업' 흥행 감사 행사에서 감독과 배우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이병헌, 공명, 류승룡, 이동휘, 진선규. 2019.2.14 jin90@yna.co.kr
▲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주말극장가] '극한직업', 1천400만명 눈앞…'아바타' 넘는다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영화 '극한직업'의 흥행 기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 신작들의 공세에도 박스오피스 선두를 달리며 1천400만명 돌파를 눈앞에 뒀다.

1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극한직업'은 전날 16만7천586명을 추가하며 개봉 23일째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누적 관객 수는 1천359만981명으로, 이날 중 '아바타'(1천362만명) 기록을 뛰어넘어 역대 흥행 순위 4위에 오를 전망이다. 역대 박스오피스 1~3위는 '명량'(1천761만명), '신과함께-죄와벌'(1천441만명), '국제시장'(1천426만명)이다.



한 변호사와 살인사건의 유일한 목격자인 자폐 소녀의 만남을 다룬 '증인'(이한 감독)은 8만5천900명이 관람해 이틀째 2위를 지켰다.

주연을 맡은 정우성과 김향기 연기에 대한 호평과 "마음이 따뜻해지는 힐링 영화"라는 입소문이 나면서 주말에 가족 관객이 많이 찾을 것으로 보인다.

전날 개봉한 공포영화 '해피데스데이2'는 7만2천440명을 동원해 3위로 출발했다.

신작 개봉에 '알리타:배틀 엔젤'은 4위로, 색다른 좀비 캐릭터를 내세운 코미디 영화 '기묘한 가족'은 5위로 각각 한 단계 내려갔다.

1964년작 '메리 포핀스'의 속편 '메리 포핀스 리턴즈'도 개봉과 함께 2만7천118명을 동원하며 7위에 올랐다.

fusionjc@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