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OK저축은행에 3-0 완승…1위 탈환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2월 14일 목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14일 21시 28분
▲ [한국배구연맹 제공]
▲ [한국배구연맹 제공]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OK저축은행에 3-0 완승…1위 탈환





(안산=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현대캐피탈이 OK저축은행을 꺾고 정규리그 1위를 탈환했다.

현대캐피탈은 14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방문경기에서 OK저축은행을 세트 스코어 3-0(28-26 25-18 25-21)으로 눌렀다.

현대캐피탈은 22승 8패, 승점 59를 기록해 우리카드(19승 11패)와 승점에서 동률을 이뤘지만, 승수 우선 원칙에 따라 3위에서 1위로 상승했다.

아울러 올 시즌 OK저축은행과 5경기에서 모두 승리했다.

3연패를 당한 5위 OK저축은행은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이 매우 희박해졌다.

OK저축은행은 승점 42에 머무르며 3위 대한항공(승점 57·19승 10패)과의 격차를 좁히지 못했다.

V리그 남자부는 3위와 4위의 승점 차가 3이하여야 준플레이오프를 치른다.

남은 6경기에서 전승을 거둬 승점 18을 챙겨도 대한항공이 남은 7경기에서 2승 이상을 거두면 준플레이오프는 무산된다.

현대캐피탈은 1세트 23-24 세트포인트 위기를 비디오판독으로 탈출했다.

상대 팀 요스바니 에르난데스 (등록명 요스바니)의 후위 공격에 아웃판정이 내려져 듀스로 끌고 갔다.

세 번째 듀스 접전을 벌이던 현대캐피탈은 27-26에서 크리스티안 파다르(등록명 파다르)의 천금 같은 서브 득점으로 길었던 1세트를 마무리했다.

2세트에선 차영석의 블로킹과 이승원의 오픈 스파이크, 전광인의 후위 공격으로 3연속 득점을 기록하며 분위기를 이어갔다.

현대캐피탈은 2세트 내내 5점 차 이상 리드하며 25-18로 손쉽게 세트 스코어 2-0을 만들었다.

3세트는 접전이었다.

범실을 주고 받는 답답한 흐름이 이어지던 중반 현대캐피탈은 18-18에서 파다르의 오픈 공격으로 분위기를 반전했다.

이후 파다르가 블로킹으로 요스바니의 공격을 잡아내면서 20-18로 도망갔다.

쐐기는 이시우가 박았다.

그는 서브 득점을 기록해 점수 차를 3점 차로 벌렸다.

현대캐피탈은 상대 팀 조재성의 스파이크 범실과 요스바니의 서브 범실 등을 묶어 24-21을 만든 뒤 상대 팀 한상길의 서브 범실로 승부를 마무리했다.

파다르는 55.17%의 준수한 공격 성공률로 팀 내 최다인 19득점을 올렸다.

cycle@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