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킹' 제임스, 소득도 5년 연속 'NBA 킹'…1년에 1천억원

美포브스 "제임스, 연봉+광고계약 등으로 8천870만 달러 수입"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2월 13일 수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2월 13일 08시 43분
▲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Mandatory Credit: Bill Streicher-USA TODAY Sports
▲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Mandatory Credit: Bill Streicher-USA TODAY Sports
▲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킹' 제임스, 소득도 5년 연속 'NBA 킹'…1년에 1천억원

美포브스 "제임스, 연봉+광고계약 등으로 8천870만 달러 수입"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의 '킹' 르브론 제임스(LA 레이커스)가 NBA에서 가장 많은 돈을 벌어들인 선수로 5년 연속 이름을 올렸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13일(한국시간) 제임스가 이번 시즌 벌어들인 돈을 8천870만 달러(약 998억원)로 추산했다.

1천억원에 육박하는 소득 중 3천570만 달러는 구단에서 받는 연봉과 보너스이고, 그보다 많은 5천300만 달러가 광고 등 후원 계약에서 나왔다.

지난해 4년 총액 1억5천300만 달러에 LA 레이커스 유니폼을 입은 제임스는 나이키, 코카콜라, 비츠 바이 드레 등을 후원사로 두고 있다.

제임스는 마케팅 회사와 엔터테인먼트 회사 등을 운영하는 사업가이기도 하다.

포브스는 제임스의 자산가치를 4억5천만 달러(약 5천65억원)로 추정하기도 했다.



제임스 다음으로 많은 돈을 번 NBA 선수는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스테픈 커리와 케빈 듀랜트였다.

커리는 7천950만 달러, 듀랜트는 6천500만 달러를 벌어들였다.

두 선수 모두 제임스와 마찬가지로 코트에서 벌어들인 돈보다 코트 밖에서 벌어들인 돈이 더 많았다. 커리는 4천200만 달러, 듀랜트는 3천500만 달러를 후원 계약 등을 통해 벌었다.

NBA 소득 상위 10위 선수 중 연봉보다 부수입이 많은 선수는 이들 셋뿐이다.

이어 러셀 웨스트브룩(오클라호마시티·5천370만 달러), 제임스 하든(휴스턴·4천740만 달러), 크리스 폴(휴스턴·4천370만 달러), 야니스 안테토쿤보(밀워키·4천320만 달러), 데이미언 릴라드(포틀랜드·4천100만 달러), 블레이크 그리핀(디트로이트·3천910만 달러), 폴 조지(오클라호마시티·3천860만 달러) 순으로 소득이 높았다.

포브스는 이번 시즌 NBA 소득 상위 10명이 벌어들인 돈은 총 5억4천만 달러로, 5년 전보다 1억8천만 달러 이상 늘었다고 전했다.

mihye@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