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 중구 용두동행정복지센터 “올 설은 따뜻합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9년 01월 29일 화요일 제1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28일 20시 06분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설을 앞두고 대전 중구 용두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이 이어지고 있다.

28일 대전 중구에 따르면 최근 자칫 소외될 수 있는 우리 주변 이웃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내길 기원하며 용두동 새마을회는 이웃돕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센터에선 이 성금으로 온누리상품권을 구입해 저소득가정과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에 정성을 담아 전달하며, 전통시장 이용을 당부할 예정이다.

용두동 새마을회는 매년 저소득가정 밑반찬 지원, 이웃돕기 성금 기탁, 마을 환경정비 등 누구보다 앞장서 이웃 나눔을 실천해 오고 있어 주변을 더욱 훈훈하게 하고 있다.

김병희 새마을회 회장은 “힘들고 외로운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기를 기원하며 성금을 마련했다”며 “어려운 이웃들에게 자그맣지만 또렷한 희망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같은 날 대전광역시중구재향군인회에선 이웃과 나눌 떡국 떡 100kg(50만원 상당)을 기부했다. 이 떡은 저소득 독거노인, 한부모, 장애인 등 50세대에 전해질 예정이다.

대전광역시중구재향군인회에선 소외계층을 위해 지난해부터 떡국 떡을 나눠오고 있다.

현영환 회장은 “우리 이웃들이 좀 더 따뜻한 명절을 지낼 수 있도록 회원들과 뜻을 모아 떡국 떡을 기탁하게 됐다”며 “정성으로 마련한 떡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고 함께 할 수 있어 마음이 뿌듯하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