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통시장이 싸다…설 차례 비용 25만원

이심건 기자 beotkkot@cctoday.co.kr 2019년 01월 28일 월요일 제9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27일 19시 16분

대형유통업체 34만원

[충청투데이 이심건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전통시장에서 설 차례상을 준비하면 25만 4215원이 든다고 27일 밝혔다.

aT는 설 명절을 약 2주 앞두고 설 차례상 차림비용 2차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1차 조사와 동일한 전국 19개 지역의 27개 대형유통업체와 18개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28개 제수품의 소비자 가격을 조사한 결과다. 대형유통업체에서 준비하면 가격은 34만 9941원이 필요했다.

지난 23일 진행한 1차 조사와 비교하면 전주 대비 비용이 전통시장은 0.1%, 대형유통업체는 0.9% 상승해 보합 수준을 보였다.

축산물 및 수산물의 가격이 안정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월동채소(무·배추)와 시금치는 출하량이 충분해 가격 약세가 지속됐다. 반면 지난해 작황이 부진하였던 과일류(사과·배)는 선물 수요가 집중돼 제수용 큰 과일을 중심으로 가격이 소폭 상승했다.

aT 이기우 수급이사는 “정부의 설 수급안정 대책 추진으로 명절 전물가가 안정세를 보이고 있는 만큼 소비자들도 명절을 맞아 우리 농축산물을 많이 애용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심건 기자 beotkkot@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