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세훈, 박정희 생가vs황교안, 수도권 방문…'취약지' 공략

김병준, 당대표 출마 여부 입장 공개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1월 24일 목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24일 08시 50분
▲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황교안 전 국무총리(오른쪽)와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23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자유한국당 주최로 열린 '미북 핵협상 전망과 한국의 대응방안' 세미나에  참석해 인사하고 있다. 2019.1.23 kjhpress@yna.co.kr
▲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황교안 전 국무총리(오른쪽)와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23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자유한국당 주최로 열린 '미북 핵협상 전망과 한국의 대응방안' 세미나에 참석해 인사하고 있다. 2019.1.23 kjhpress@yna.co.kr
오세훈, 박정희 생가vs황교안, 수도권 방문…'취약지' 공략

김병준, 당대표 출마 여부 입장 공개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기자 = 자유한국당 유력 당권 주자인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황교안 전 국무총리는 24일 각각 대구·경북(TK)과 수도권을 돌며 당심(黨心)을 공략한다.

오 전 시장은 경북을 방문한 데 이어 25일에는 대구로 이동하는 1박 2일 일정을 소화한다.

특히 경북 구미에서는 '박정희 대통령 생가'를 방문함으로써 전통적인 보수 지지층의 표심을 파고들 예정이다.

이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에서 탈당하고, 서울시장 재직 당시 무상급식 주민투표 무산을 이유로 사퇴해 결과적으로 서울시장을 내줬다는 당내 비판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황 전 총리는 오전 인천의 한 호텔에서 열리는 인천경영포럼에 참석해 특강을 한 뒤 인천시당에서 당원들과 신년인사를 나눈다. 이어 오후에는 여의도 서울시당과 경기 수원의 경기도당을 방문해 당직자들과 간담회 등을 개최한다.

수도권의 3개 시·도당을 하루 동안 모두 방문함으로써 황 전 총리가 당 대표가 될 경우 'TK 당', '박근혜 시즌2'가 될 것이라는 일각의 비판을 불식시키려는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은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전당대회가 다가옴에 따라 가열되는 계파전 양상과 자신의 당대표 출마설 등에 대한 입장을 밝힌다.





aayyss@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