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베트남 총리, 8강전 앞둔 박항서호에 "베트남 정신 보여달라"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1월 23일 수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23일 21시 36분
▲ (하노이 VNA=연합뉴스) 지난해 12월 15일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베트남과 말레이시아의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시상식에서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박항서 감독에게 우승 메달을 걸어주는 장면.
▲ (하노이 VNA=연합뉴스) 지난해 12월 15일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베트남과 말레이시아의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시상식에서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박항서 감독에게 우승 메달을 걸어주는 장면.
베트남 총리, 8강전 앞둔 박항서호에 "베트남 정신 보여달라"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23일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8강전을 앞둔 박항서호에 "베트남 정신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일간 년전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푹 총리는 이날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 연차총회 참석을 위해 출국하기에 앞서 아랍에미리트(UAE)에 있는 박항서 감독과 베트남 축구대표팀에 격려 전화를 했다.

푹 총리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진출한 것은 매우 고무적"이라며 "이번 대회 목표를 달성했을 뿐만 아니라 축구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고 칭찬했다.

그러면서 "강한 자신감을 갖고 8강전을 준비해 앞선 경기에서 보여줬던 것처럼 최선을 다해 베트남 정신을 계속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푹 총리는 이어 "홈 축구 팬들은 언제나 전체 베트남 축구대표팀과 함께하며 응원한다"고 말했다.

푹 총리는 이에 앞서 지난 20일 박항서호가 8강 진출을 확정한 직후 베트남축구연맹 부회장을 통해 박 감독과 선수들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박항서호는 오는 24일 오후 10시(한국시각) UAE 두바이의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우승후보 가운데 하나인 일본과 4강행 티켓을 놓고 격돌한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