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과학 꿈나무 키우는 ‘퓨전스쿨 과학캠프’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2019년 01월 23일 수요일 제21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22일 20시 01분
21일~25일 대전·군산서 개최
미래에너지 지식·사고력 길러

▲ 22일 대전 유성구 국가핵융합연구소에서 열린 2019 퓨전 스쿨 과학캠프에서 초등학생들이 핵융합 발전 원리를 이용한 기술 아이디어를 그림으로 그리고 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국가핵융합연구소(이하 핵융합연)는 방학을 맞은 초·중학생들을 대상으로 체험형 과학 교육 프로그램인 ‘2019 퓨전스쿨 과학캠프’를 21일부터 오는 25일까지 4일간 대전 본원과 군산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에서 개최한다<사진>.

‘퓨전스쿨 과학캠프’는 핵융합연에서 운영하는 교육기부 프로그램 중 하나로 초·중학생들에게 STEAM 기반의 융합형 과학 활동을 통해 미래에너지 기술인 핵융합과 플라즈마 연구 분야에 대한 지식 및 창의적 사고력을 길러주는 프로그램이다.

STEAM은 과학(S), 기술(T), 공학(E), 예술(A), 수학(M)이 융합된 과학교육 프로그램으로 과학기술에 대한 학생의 흥미와 이해를 높이고 과학기술 기반의 융합적 사고력과 실생활 문제 해결력을 배양하는 교육을 뜻한다.

이번 행사에는 사전 온라인 선착순 접수를 통해 선정된 전국 초·중학생 160명이 참가했으며 초등학생(22일, 23일)과 중학생(24일, 25일)으로 나뉘어 4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올해 퓨전스쿨 과학캠프는 △플라즈마검의 비밀 △지구위의 인공태양 △반짝반짝 플라즈마 △뜨거운 태양 가두기 등 핵융합 및 플라즈마 분야의 과학적 원리를 배울 수 있는 체험형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미래에너지원 개발의 필요성과 과학기술에 대한 흥미와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서울, 부산, 광주 등 전국에서 핵융합연을 찾은 퓨전스쿨 참가자들은 한국의 인공태양이라 불리는 ‘초전도핵융합연구장치 KSTAR’와 군산에 위치한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의 연구시설을 방문해 연구 현장의 과학자들과 직접 소통하고 미래 과학자로서 꿈을 키울 수 있는 기회를 갖는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