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 동구, 인동네거리~효동네거리 지중화사업 선정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9년 01월 21일 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21일 14시 46분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동구는 한국전력공사의 2019년 지중화사업 공모에 ‘인동네거리~효동네거리’ 구간이 선정돼 연내 추진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지중화사업은 거미줄처럼 얽혀 있는 전선과 전신주를 지하화해 도시 이미지를 제고하는 것으로, 동구에는 대전로 광역BRT 2.8km과 가오동길 0.45km, 상소체육공원 0.73km 구간 등 여러 곳에서 실시된 바 있다.

이번에 선정된 구간은 인동네거리에서 효동네거리까지 750m 양측 보행도로로, 총 50억원이 투입돼 한전 및 통신사의 전봇대 제거와 전선 및 통신선로 지하 매설화가 이뤄질 전망이다.

사업이 시작되면 구는 해당 구간 일대의 보도 포장정비 및 가로등 LED 교체와 같은 보행환경 개선사업과 버즘나무 가로수 수종갱신사업을 병행할 예정이다.

공사는 사업설계를 마치고 관련기관 간 업무협약 후 이르면 오는 6월 본격적인 착수에 들어갈 계획이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가오동부터 삼성동까지 약 6.3km 구간의 지중화가 올해 내로 완료될 예정이며 향후 지중화 사업이 필요한 곳은 한전에 지속적으로 요청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