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이언맨' 윤성빈, 월드컵 5차 대회 銀…4개 대회 연속 메달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1월 19일 토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19일 10시 25분
▲ 윤성빈이 1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에서 열린 2018-2019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5차 대회에서 질주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 윤성빈이 1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에서 열린 2018-2019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5차 대회에서 질주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 윤성빈(맨왼쪽)이 1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에서 열린 2018-2019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5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따낸 뒤 시상대에 포즈를 취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 윤성빈(맨왼쪽)이 1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에서 열린 2018-2019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5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따낸 뒤 시상대에 포즈를 취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아이언맨' 윤성빈, 월드컵 5차 대회 銀…4개 대회 연속 메달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아이언맨' 윤성빈(강원도청)이 2018-2019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스켈레톤 월드컵 5차 대회에서 시즌 두 번째 은메달을 목에 걸면서 4개 대회 연속 메달을 달성했다.

윤성빈은 1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에서 열린 대회 남자부 경기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 46초 45를 기록, 마르틴스 두쿠르스(라트비아·1분 46초 17)에 0.28초 차로 금메달을 내주고 준우승했다.

월드컵 4차 대회가 악천후로 취소된 가운데 5차 대회에 출전한 윤성빈은 1차 시기에서 53초 24로 공동 2위에 올랐다.

2차 시기에서 역전을 노린 윤성빈은 53초 21로 기록을 줄였지만 두쿠르스를 뛰어넘지 못했다.





월드컵 1, 2차 대회에서 연속 동메달을 따낸 윤성빈은 3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차지하며 이번 대회에서 시즌 첫 금메달을 노렸지만 또다시 은메달을 목에 걸면서 '금빛 포효'를 다음 기회로 미뤘다.

윤성빈은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경기 중에 실수가 있어 아쉬움이 남았지만 실수한 것에 비해 결과가 좋게 나왔다"라며 "시즌 내내 꾸준한 성적을 유지하는 것이 이번 시즌 목표다. 마지막까지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