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특허청, 표준특허 창출지원사업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 2019년 01월 16일 수요일 제7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15일 19시 22분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특허청은 올해 표준특허 창출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우수 기술을 보유한 우리 중소·중견기업과 대학·공공연이 고부가가치 표준특허를 확보해 세계시장의 강자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시행된다.

앞서 표준특허 창출지원사업은 표준특허 전문가, 변리사, 표준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지원전담팀이 우리 기업·기관의 보유기술과 관련된 국제표준과 특허 정보를 분석해 특허 출원·보정 전략, 표준안 작성 방향, 해외 표준안 대응방안 등 종합적인 표준특허 확보 전략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허청은 올해 27억원을 투입해 우리 기업·기관이 4차 산업혁명 핵심 표준특허를 전략적으로 확보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다각적인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지능형 로봇, 블록체인 등의 핵심 분야에서 우리나라의 표준특허 확보 가능성이 높은 유망기술을 발굴하는 전략지도를 구축해 우수기술을 보유한 기업·기관이 연구개발 및 표준화 전략을 수립하는 데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

박호형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연구개발 및 표준화 진행 상황을 고려한 치밀한 특허전략을 제공해 우리 기업·연구기관이 기술 주도권 확보에 필요한 표준특허를 선점하는 것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