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천군보건소, 보호자없는 병실 운영…24시간 식사보조·위생 등 서비스 제공

노왕철 기자 no8500@cctoday.co.kr 2019년 01월 16일 수요일 제14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15일 19시 22분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보건소(소장 김재연)는 입원치료를 받고 있는 저소득층 환자를 대상으로 24시간 무료 간병 서비스를 제공하는 보호자 없는 병실사업을 연중 운영한다.

보호자 없는 병실사업은 입원치료를 받고 있는 저소득층 환자에 대한 간병비 지급으로 환자 또는 보호자가 느끼는 간병 부담을 덜고 병원 이용 접근성 향상을 위해 추진된다.

지원 대상자는 충남도민 중 의료급여수급권자. 행려환자 및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건강보험료 납부 하위 20%이하인 자(직장 4만5602원, 지역 1만7704원), 긴급지원대상자 등이다.

서천군 내 '보호자 없는 병실'병원은 서해병원과 서천군립노인전문병원이며, 신청은 지정병원에서 간병서비스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지원병원은 24시간 다인 간병으로 복약 및 식사보조, 위생청결 및 안전관리, 운동 및 활동보조, 환자편의 및 회복에 필요한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급성기병원은 1인당 연간 30일까지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요양병원의 경우 1인당 연간 45일 범위이다. 단 입원 당시 질환으로 회복이 지연되거나 재입원할 경우 의사소견서를 첨부하면 최대 15일 연장이 가능하다.

김재연 서천군보건소장은 "보호자 없는 병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간병으로 인한 환자 및 가족의 간병 사회·경제적 부담을 해소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서천=노왕철 기자no8500@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