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기아차, '북미 전용 SUV' 텔루라이드 디트로이트서 공개

현대차, 경주 전용차 '벨로스터 N TCR' 등 전시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9년 01월 15일 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15일 10시 16분
▲ (서울=연합뉴스) 기아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15일 전했다. 2019.1.15 [기아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기아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15일 전했다. 2019.1.15 [기아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기아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15일 전했다. 2019.1.15 [기아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기아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15일 전했다. 2019.1.15 [기아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기아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15일 전했다. 2019.1.15 [기아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기아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15일 전했다. 2019.1.15 [기아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참가했다고 15일 전했다. 사진은 벨로스터 N TCR 차량이 전시된 모습. 2019.1.15 [현대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참가했다고 15일 전했다. 사진은 벨로스터 N TCR 차량이 전시된 모습. 2019.1.15 [현대자동차 제공] photo@yna.co.kr
기아차, '북미 전용 SUV' 텔루라이드 디트로이트서 공개

현대차, 경주 전용차 '벨로스터 N TCR' 등 전시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기아차[000270]가 북미 시장 전용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인 텔루라이드를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처음으로 공개했다.

기아차는 14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센터에서 개막한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비롯해 스팅어, K9, 스포티지 등 양산차와 튜닝카인 '스팅어 SEMA 쇼카' 등 차량 23대를 전시한다고 15일 밝혔다.

기아차 미국 조지아 공장에서 생산하는 텔루라이드는 상반기 북미 지역에서 출시할 예정이며 국내에서는 판매하지 않는다.

텔루라이드는 대담한 박스 형태를 기반으로 직선을 강조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기아차 특유의 '호랑이 코' 그릴을 전면에 크게 배치했고 오프로드 주행 때 엔진 하부를 보호하는 장비인 스키드플레이트를 통해 아웃도어 SUV의 이미지를 갖췄다.



텔루라이드는 전장 5천㎜, 전폭 1천990㎜, 전고 1천750㎜의 크기로 최대 8인승까지 운영된다. 가솔린 3.8 엔진에 8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해 최고출력 295마력, 최대토크 36.2㎏f·m의 동력 성능을 낸다.



현대차[005380]는 디트로인트 모터쇼에서 고성능 경주차 '벨로스터 N TCR'을 비롯해 이달 중 미국 시장에 출시할 예정인 '엘란트라 GT N라인'(국내명 i30 N라인) 등을 선보인다.

벨로스터 N TCR는 국제 자동차 경주 대회인 '투어링 카 레이스(TCR)' 대회를 위한 경주차로 독일 알체나우에 있는 현대모터스포츠법인(HMSG)에서 개발했다.

현대차는 1천732㎡의 전시공간에 벨로스터 N TCR을 비롯해 코나EV, 넥쏘, 아이오닉 PHEV, 펠리세이드, 싼타페 등 모두 차량 21대를 전시한다.

이밖에 현대차는 다음 달 3일 예정된 미국 프로미식축구 챔피언 결정전 '슈퍼볼' 경기 중간 광고 송출을 통해 미국 내에서 현대차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 나설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justdust@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