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시, '안전도시 안심사회 구축'시동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9년 01월 11일 금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10일 19시 51분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시는 5개 자치구와 지방경찰청, 소방서 등 안전관련 유관기관이 안전한 도시공간을 만들기 위한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이날 안전관련 유관기관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한 도시공간을 조성하기 위한 부서장회의를 열고 협업체계를 구축했다.

각 유관기관은 회의를 통해 화재와 교통, 안전사고, 자살, 감염병, 자연재해, 범죄 등 7대 안전 분야에 대한 취약요인을 집중토론하면서 분야별 취약요인은 낮추고 경감요인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7대분야별 위해지표 감축 목표관리제 운영, 안전지수개선 TF 구성, 분기별 추진상황 모니터링 등 관련기관 간 협력방안 등을 내달 중으로 확정키로 했다.

이강혁 시민안전실장은 “안전은 시민들이 삶을 영위하는 모든 분야에 근본적으로 제기되는 사항으로 시민들의 쾌적한 삶의 질을 보장하게 되면 도시경쟁력도 높아진다”며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업체계를 구축해 안심사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