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핵융합硏 정우호 책임연구원 ‘자랑스런 NFRI人’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2019년 01월 04일 금요일 제20면     승인시간 : 2019년 01월 03일 20시 04분
진공용기 관련 주요기술 개발
공동조달국 대비 우수기술 선봬

▲ 정우호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국가핵융합연구소(이하 핵융합연)는 2018년 한 해 동안 기관의 발전에 가장 큰 공헌을 한 직원에게 수여하는 ‘자랑스런 NFRI人상’에 정우호 책임연구원을 선정했다.

‘자랑스런 NFRI人상’은 1년 동안 연구 및 업무 업적이 뛰어난 직원들을 후보자로 추천받아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투표와 인사위원회 심의를 통해 최종 결정된다.

ITER한국사업단 토카막기술부장을 맡고 있는 정우호 책임연구원은 핵융합에너지 개발을 위해 국제 공동으로 개발하고 있는 국제핵융합실험로(ITER) 건설의 핵심품목 중 하나인 진공용기 조달책임을 맡아 진공용기 관련 주요기술을 선도적으로 개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2018년에는 ITER 진공용기를 구성하는 첫 번째 세그먼트를 최초로 완성하는 데 성공했으며 정밀한 진공용기 제작을 위한 새로운 용접법 및 비파괴검사 개발 등 공동조달국 대비 우수한 제작 관련 기술을 개발하는 데 앞장 서 왔다.

이는 당초 유럽연합이 조달 예정이었던 ITER 진공용기 7개 섹터 중 2개 섹터의 제작을 우리나라가 추가 수주하는 결과를 가져오는 등 핵융합 장치제작을 위한 우리나라의 우수한 기술력을 알리는 데 기여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