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시아 민속음악 한곳에

조성현 기자 jsh900128@cctoday.co.kr 2018년 12월 06일 목요일 제21면     승인시간 : 2018년 12월 05일 19시 59분
청주시립국악단 13일 ‘아시아 뮤직플러스’ 개최

[충청투데이 조성현 기자] 한국음악과 몽골, 베트남, 아제르바이잔 등 아시아 민속음악을 다채롭게 만나볼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청주시립국악단은 5일 제111회 정기연주회 명곡뎐 시리즈Ⅲ ‘아시아 뮤직플러스’를 오는 13일 저녁 7시30분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전 청주시립국악단 상임 지휘자를 역임한 한진 용인대학교 교수의 개원지휘로 백야, 유목민 등의 관현악곡과 강진모 테너의 박연폭포, 상록수 등의 서양 음악과의 만남이 준비됐다.

또 백현호 소리꾼의 ‘복이 왔구나’ 등의 노래와 아제르바이잔, 베트남, 몽골의 전통음악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청주시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통해 저물어가는 2018년을 뜻깊게 보낼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성현 기자 jsh900128@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