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방탄소년단측, 악플러 경찰 고발…"4만1천건 팬 제보 토대"

"로펌 고용해 악성 누리꾼 대응키로"…최초 작성·유포자에 무관용 조처 방침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11월 20일 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11월 20일 08시 47분
▲ (서울=연합뉴스) 방탄소년단이 지난 13~14일 일본 도쿄돔에서 'LOVE YOURSELF ~JAPAN EDITION~'을 열었다고 15일 전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I NEED U', 'RUN', 'DNA' 등 일본어 버전 노래는 물론 솔로 무대와 유닛 무대까지 30여 곡의 다채로운 라이브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2018.11.15 [빅히트 제공]
    photo@yna.co.kr
▲ (서울=연합뉴스) 방탄소년단이 지난 13~14일 일본 도쿄돔에서 'LOVE YOURSELF ~JAPAN EDITION~'을 열었다고 15일 전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I NEED U', 'RUN', 'DNA' 등 일본어 버전 노래는 물론 솔로 무대와 유닛 무대까지 30여 곡의 다채로운 라이브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2018.11.15 [빅히트 제공] photo@yna.co.kr
방탄소년단측, 악플러 경찰 고발…"4만1천건 팬 제보 토대"

"로펌 고용해 악성 누리꾼 대응키로"…최초 작성·유포자에 무관용 조처 방침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BTS를 상대로 허위사실을 유포한 누리꾼들을 경찰에 고발했다.

빅히트는 "소속 아티스트의 권리를 심각하게 훼손한 악성 누리꾼들에 대해 법적 절차를 의뢰하고 관할 경찰서에 고발했다"고 19일 공식 팬카페에 밝혔다.

빅히트는 지난 6월 15일부터 지난달 말까지 팬들로부터 받은 제보 이메일 4만1천여 건 중 단순 의견 표출을 넘어 악의적 비방, 악성 댓글, 인신공격, 명예훼손을 지속해서 반복한 사례를 추려 고발했다.

빅히트 직원을 사칭해 허위사실을 유포한 누리꾼도 고발 대상에 포함됐다.

빅히트는 "앞으로 해당 업무를 전담하는 로펌을 고용해 악성 누리꾼에 대해 빠르고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최초 작성자와 유포자에게는 그 어떤 합의나 선처 없이 모든 법적 조처를 하겠다"고 경고했다.

clap@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