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태안군 조선시대 중국교역로 ‘안흥성’ 국가지정문화재 승격 추진

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 2018년 11월 19일 월요일 제14면     승인시간 : 2018년 11월 18일 19시 01분
태안군이 ‘조선시대 중국교역통로’인 안흥성 국가지정문화재 승격을 추진한다.

군은 지난 15일 군수실에서 가세로 군수를 비롯 용역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안흥성 국가지정문화재 승격 및 태안읍성 도문화재 지정 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안흥성은 조선시대 왜구 침입을 막고 서해안을 방어하기 위해 축조된 군사적 요충지이며 특히 조선시대 중국의 사신을 영접하던 곳으로 2006년, 2012년 발굴조사를 진행해 역사문화자원으로 활용되고 있다.

이날 용역을 맡은 ㈜HK건축문화유산연구원은 안흥성 국가지정문화재 승격을 위해 △기초자료 조사 및 학술자료 조사 △유적현황 조사 및 분석 △계획의 기본방향 및 정비체계 설정 △토지이용계획, 배치계획, 동선계획 수립 △관리·운영 및 활용계획수립 등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군은 안흥성의 국가지정문화재 승격과 복원·정비사업을 추진해 역사적 가치를 회복하고 재현행사 발굴 등을 통해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