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황의조, 벤투호 첫 원정 평가전 선봉…이청용 선발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11월 17일 토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11월 17일 16시 53분
▲ (브리즈번=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이 호주와의 평가전을 하루 앞둔 16일 경기가 열리는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훈련하고 있다.
    브리즈번에서 훈련 중인 대표팀은 17일 호주, 20일 우즈베키스탄과 평가전을 한다. 2018.11.16
    xyz@yna.co.kr
(끝)
▲ (브리즈번=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이 호주와의 평가전을 하루 앞둔 16일 경기가 열리는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훈련하고 있다. 브리즈번에서 훈련 중인 대표팀은 17일 호주, 20일 우즈베키스탄과 평가전을 한다. 2018.11.16 xyz@yna.co.kr (끝)
황의조, 벤투호 첫 원정 평가전 선봉…이청용 선발





(브리즈번=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파울루 벤투 감독 부임 이후 첫 원정 평가전에 나선 축구 국가대표팀의 선봉에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선다.

벤투 감독은 17일 호주 브리즈번의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호주와의 친선경기에 최전방 원톱 공격수로 황의조를 세운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손흥민(토트넘)과 황희찬(함부르크)이 빠진 2선엔 이청용(보훔)과 남태희(알 두하일), 문선민(인천)이 선다.

벤투 감독 체제에서 처음으로 선발된 이청용은 5월 28일 온두라스와의 평가전 이후 약 6개월 만에 A매치에 복귀했다.

기성용(뉴캐슬), 정우영(알 사드)이 없는 중원엔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과 황인범(대전)이 호흡을 맞춘다.

포백 수비진은 홍철(수원), 김영권(광저우), 김민재(전북), 이용(전북)으로 구성됐다. 벤투 감독 부임 이후 주장을 맡던 손흥민이 없어 김영권이 완장을 찼다.

이미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주전 경쟁 막이 오른 골대에는 김승규(빗셀 고베)가 선다.

songa@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