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임성재·김민휘, PGA 투어 RSM 클래식 첫날 공동 7위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11월 16일 금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11월 16일 07시 54분
▲ (서귀포=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18일 제주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더 CJ컵 @ 나인브릿지' 1라운드 경기에서 임성재가 10번홀 티샷을 하고 있다. 2018.10.18
    jihopark@yna.co.kr
(끝)
▲ (서귀포=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18일 제주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더 CJ컵 @ 나인브릿지' 1라운드 경기에서 임성재가 10번홀 티샷을 하고 있다. 2018.10.18 jihopark@yna.co.kr (끝)
▲ [AP=연합뉴스]
▲ [AP=연합뉴스]
임성재·김민휘, PGA 투어 RSM 클래식 첫날 공동 7위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임성재(20)와 김민휘(26)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RSM 클래식(총상금 640만 달러) 1라운드에서 공동 7위에 올랐다.

올해 투어 신인인 임성재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시아일랜드 리조트의 플랜테이션 코스(파72·7천58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쳤다.

8언더파 62타로 단독 선두인 찰스 하월 3세(미국)와는 4타 차이다.

김민휘 역시 버디 5개와 보기 1개의 똑같은 성적으로 임성재, 캐머런 챔프, 패튼 키자이어(이상 미국) 등과 함께 공동 7위로 첫날 경기를 마쳤다.

이 대회는 1, 2라운드를 플랜테이션 코스와 시사이드 코스(파70·7천5야드)에서 한 번씩 치른 뒤 3, 4라운드는 시사이드 코스에서 진행하는 방식으로 열린다.

상대적으로 플랜테이션 코스가 쉬워 첫날 상위권에는 플랜테이션 코스에서 1라운드를 치른 선수들이 주로 이름을 올렸다.

공동 7위까지 15명 가운데 시사이드 코스에서 1라운드를 마친 선수는 공동 7위의 브라이언 하먼과 피터 율라인(이상 미국) 두 명뿐이다.

2018-2019시즌 치열한 신인상 경쟁이 예상되는 임성재와 챔프는 1라운드를 똑같은 성적으로 마쳤다.





J.J 스펀과 오스틴 쿡(이상 미국)이 6언더파 66타로 선두에 2타 뒤진 공동 2위다.

시사이드 코스에서 1라운드를 치른 배상문은 1언더파 69타로 공동 45위에 올랐다.

이 대회는 올해 열리는 마지막 PGA 투어 대회다.

이 대회가 끝나면 약 6주간 휴식기가 시작되고 1월 첫 주 센트리 챔피언스 토너먼트로 투어 일정이 재개된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